Home » Archives by category » 전례짬짜 (Page 5)

전례 잠짜 코너 및 집필진 소개

전례 잠짜 코너 및 집필진 소개

  전례는 가톨릭교회가 자신의 신앙을 표현하는 ‘마당’이다. 교회 안에 생동하는 그리스도를 느끼고 보고 들을 수 있는 장이다. 그러나 대부분 신자들은 전례가 ‘형식적이다, 지루하다, 따분하다’고 느낀다. 한국교회는 200여 년의 역사 속에서 전례생활에 토착화를 이루면서도 보편교회의 전통을 지켜왔다. 2011년 9월 4일자 제 2761호 가톨릭 신문 (8면)부터 신자들이 전례를 생활화해 전례 안에 현존하는 그리스도를 만날 수 있도록 인도하고자 [...]

Page 5 of 512345
학회 추천칼럼
이완희 신부

세상의 전례 (전례학 입문 4)

전례는 연극이 아니에요  얼마 전에 어떤 신자로부터 이런 말을 들었다. “신부님, 왜 전례는 이렇게 재미가 없나요? 전례를 재미있게 꾸밀 수는 없나요?” 또 어떤 청년에게는 이런 말도 들었다. “젊은 전례, 열린 전례를 집전하기 위해서 우리 청년 모임에서는 청년들의 관심사로 말씀의 전례를 온통 꾸미고 중요 부분을 모두 청년의 구미에 맞게 바꿔서 미사를 드렸는데 참 좋았어요.” 이를테면 전례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