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Archives by category » 기도학교 » 아름다운 기도문과 기도모습!

성체 강복의 찬미가 “하느님 찬미” 통일안 확정

성체 강복의 찬미가 “하느님 찬미”의 통일안이 확정되었다. 주교회의 2011년 추계 정기총회는 주교회의 전례위원회가 제출한 성체 강복의 찬미가 ‘하느님 찬미’의 통일안을 검토하고, 주교회의 상임위원회와 교리주교위원회의 의견을 참조하여 첨부와 같은 안을 승인하였다. <첨부> 성체 강복의 찬미가 ‘하느님 찬미’  1) 하느님은 찬미 받으소서.  2) 하느님의 거룩한 이름은 찬미 받으소서.  3) 참 하느님이시며 참 사람이신 예수 그리스도는 찬미 받으소서. [...]

구원을 비는 기도 통일안 확정

구원을 비는 기도 통일안이 확정되었다. 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2011년 추계 정기총회에서는 주교회의 전례위원회가 제출한 묵주기도의 ‘구원을 비는 기도’의 통일안을 검토하고, 기도문의 번역은 혼란을 피하기 위해 옛 기도문(예수님, 저희 죄를 용서하시며, 저희를 지옥불에서 구하시고, 연옥 영혼을 돌보시며 가장 버림받은 영혼을 돌보소서.)으로 통일하되 「가톨릭 기도서」에는 수록하지 않기로 하였다. 한국 가톨릭 교회의 공식 기도서인 「가톨릭 기도서」에 수록하지 않기로 [...]

학회 추천칼럼
이완희 신부

세상의 전례 (전례학 입문 4)

전례는 연극이 아니에요  얼마 전에 어떤 신자로부터 이런 말을 들었다. “신부님, 왜 전례는 이렇게 재미가 없나요? 전례를 재미있게 꾸밀 수는 없나요?” 또 어떤 청년에게는 이런 말도 들었다. “젊은 전례, 열린 전례를 집전하기 위해서 우리 청년 모임에서는 청년들의 관심사로 말씀의 전례를 온통 꾸미고 중요 부분을 모두 청년의 구미에 맞게 바꿔서 미사를 드렸는데 참 좋았어요.” 이를테면 전례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