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주교회의 문헌] 올바른 성모 신심 – 전자책 공개

찬미예수님

한국천주교주교회의 홈페이지에 공개된 문헌 “올바른 성모 신심”을 소개합니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에서는 아래에 첨부한 책 소개글과 함께, 전자책을 공개하여 신자분들이 문헌을 읽을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참고가 되시기 바랍니다.

전자책 을 바로 보시려면 아래 링크를 클릭 하시고 우측 상단의 [eBook] 버튼을 클릭하세요.

http://www.cbck.or.kr/book/book_list.asp?p_code=K5170&seq=401473#

이상입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2014년 1월 9일 장신호 신부  드립니다.

 

 

=============== 아래 ========================

 

▣ 소개

“은총이 가득하신 마리아님, 기뻐하소서!”로 시작되어 신자들이 ‘주님의 기도’와 함께 가장 많이 드리는 기도는 바로 ‘성모송’이다.

『올바른 성모 신심』은 가톨릭 신자들의 신앙생활에서 커다란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성모 신심을 더욱 고취시키고, 올바른 방향으로 인도한다. 책의 앞부분에서는 성모 공경의 역사와 성모 마리아에 대한 교의, 성모 공경을 드러내는 기도와 성월을 소개하면서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방향을 제시한다.

뒷부분에서는 교부시대로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잘못된 성모 신심의 이해와 부정적인 사례들을 소개함으로써 신자들에게 그릇된 신심 운동에 동참하지 말 것을 엄중히 권고하고 있다.

 이 책은 “말로든 행동으로든 갈라진 형제들이나 다른 사람들을 교회의 참된 교리에 대하여 오해로 이끌 수 있는 것은 무엇이든 힘써 막아야 한다.”는 ‘교회헌장’ 67항의 정신을 되새긴다.

그러나 “교회의 가르침에 따라 성모 마리아를 올바로 공경하기 위해서 필요한 것은 …… 그분께 꽃다발이나 초를 봉헌하는 일보다도, 그분처럼 하느님 말씀에 순종하고 그리스도를 사랑하는 일이다.”라고 강조함으로써 이 책의 목적이 잘못된 성모 신심에 대해 단죄하는 것이 아니라 올바른 성모 신심의 방향을 제시하는 것임을 분명히 밝히고 있다.

▣ 차례

시작하는 말

제1장 성모 공경의 역사 제2장 성모 마리아에 관한 교의

1) 하느님의 어머니이신 마리아

2) 평생 동정이신 마리아

3) 원죄 없이 잉태되신 마리아

4) 하늘에 올림을 받으신 마리아

제3장 성모 공경을 드러내는 기도와 성월

 1) 성모송

 2) 삼종 기도

 3) 묵주기도

4) 성모 호칭 기도

5) 마리아의 노래(성모의 노래)

6) 성모 찬미가 ‘아카티스토스’

7) 성모 성월

8)묵주기도 성월

제4장 잘못된 성모 공경

1) 교부 시대

2) 중세

3) 근대

4) 오늘날 우리나라의 잘못된 성모 공경과 신심

(1) 프로테스탄트(개신교)의 반 마리아 주의

 (2) 가톨릭 교회 안에서 빗나간 성모 신심들 가. 상주의 사적 계시를 중심으로 한 성모 신심 나. 나주의 기적이나 사적 계시를 성역화하는 성모 신심 다. 베이사이드의 성모 신심 라. 유사영성에 기초한 신심들

제5장 올바른 성모 공경

맺는 말

부록 1. 마리아의 노래(성모의 노래) 2. 성모 찬미가 ‘아카티스토스’

▣ 편찬위원

주교회의 신앙교리위원회 위원장 최창무 대주교 총 무 손희송 신부 위 원 조규만 주교, 배승록 신부, 배영호 신부, 신교선 신부, 옥현진 신부, 차광호 신부, 김연희 수녀, 송종례 수녀, 정복례 수녀, 정하돈 수녀, 김어상 교수, 노길명 교수, 진교훈 교수

장신호 신부 작성
대구 출생(1966년). 교황청 성 안셀모 대학 전례학 석사(1996년 9월 ~ 1998년 8월) 학위 취득.사제수품(1998년 8월): 천주교 대구대교구 소속.대구대교구 봉덕성당 보좌신부(1998년 9월 ~ 1999년 8월).교황청 성 안셀모 대학 전례학 박사(1999년 9월 ~ 2002년 2월) 학위 취득.대구가톨릭대학교 전례학 교수(2002년 3월 ~ 2009년 8월).주교회의 전례위원회 전례서 편찬 담당(2009년 9월 ~ 2012년 현재).이메일janglitu@gmail.com

댓글 남기기

당신의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

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

학회 추천칼럼
이완희 신부

세상의 전례 (전례학 입문 4)

전례는 연극이 아니에요  얼마 전에 어떤 신자로부터 이런 말을 들었다. “신부님, 왜 전례는 이렇게 재미가 없나요? 전례를 재미있게 꾸밀 수는 없나요?” 또 어떤 청년에게는 이런 말도 들었다. “젊은 전례, 열린 전례를 집전하기 위해서 우리 청년 모임에서는 청년들의 관심사로 말씀의 전례를 온통 꾸미고 중요 부분을 모두 청년의 구미에 맞게 바꿔서 미사를 드렸는데 참 좋았어요.” 이를테면 전례를 [...]